라벨이 고스트현상원인인 게시물 표시

아이폰11 프로 vs 갤럭시 S10 고스트 현상과 예방법은?

이미지
아이폰11프로가 출시되고, 필자도 언제나처럼 바로 구매했습니다.
애플 공식 사이트를 통해, 자급제폰(통신사를 통한 구입이 아닌, 제조사 직접 판매폰 유심칩만 삽입하면 바로 사용 가능, 통신사 제약 없이 사용 가능) + 정품 가죽 케이스(옵션) 구입을 했습니다. 
최신 스마트폰은 되도록이면 구입을 해서 사용을 하는 이유는 애플과 삼성의 큰 그림을 미리 볼 수 있기 때문입니다. 삼성페이부터 해서 이들이 어떤 사업적 생태계를 기획하고 있는지 말이죠.
그런데 말입니다... 사실 40대 아저씨들에게는 좀 생소한 단어들이 사방에서 터져나옵니다. 고스트 현상, 플레어, 오이 등 등 그렇습니다. 그저 어디서 찍어도 내 얼굴, 제품 사진만 잘나오면 되는 저 역시 괜히 신경이 쓰이기 시작합니다. 
고스트 현상이 뭐야!!!
카메라 플레어 혹은 고스트 현상은 렌즈 코팅에 의해 조명이 반사되는 현상을 말합니다. 즉 사진을 찍으려는 대상에 반짝이는 광원이 있다면, 이게 렌즈에 재 반사가되서 사진 등에 같이 노출되는 현상입니다. 냉정하게 심각한 현상인 것이죠. 일단 사진으로 직접 보시죠.


동일한 광원(전구)를 줌 별로 조절해서 찍어봤습니다. 줌과는 상관 없이 조명(전구)이 초록색으로 재반사되어 나타나는 것을 볼 수가 있습니다. 물론 줌에 따라 재반사되는 광원이 조금 차이가 나기는 합니다. 그럼 이게 아이폰11 프로에만 있을까? 갤럭시 S10을 보시죠.

아이폰11 프로의 경우 고스트 현상에 대한 이야기들이 워낙 많아서 직전까지 사용 중이던 갤럭시S10으로 찍어본 결과 마찬가지로 고스트 현상이 생기는 것을 볼 수가 있습니다. 왜 인식을 못했을까요??? 그럼 동영상은 어떨까? 두 제품 모두 찍어 비교해 봤습니다.
영상과 같이 동영상 역시 갤럭시S10과 아이폰11프로 모두 고스트 현상이 생기는 것을 볼 수가 있습니다. 하아... 둘 다 양사가 내세우는 고급진 폰인데... 알고 보니 짜증이 납니다. 
그럼 보상 혹은 리콜? 예방은?
애플관계자의 답변을 보면 고스트 현상은 그저 조절문제이며, 예방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