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블이 원주시미래인 게시물을 표시합니다. 모든 게시물 표시
레이블이 원주시미래인 게시물을 표시합니다. 모든 게시물 표시

2018년 10월 17일 수요일

원주시 농업의 미래 쇠비름의 효능

과거 조상들이 몸으로 체득한 민간요법들 중에서 약리작용을 하는 식물들이 있는데, 그 중 하나가 바로 쇠비름이다.
쇠비름의 효능을 뒷바침할 과학적 분석들이 진행된 현대에서는 잡초에서 약초로 인정을 받고 있다.
그러나 과거 농사의 관점에서 보면 잡초나 다름없던 쇠비름은 제초제나 기타 농약들에 의해서 농촌이라도 흔하게 접합 수 없는 귀한 풀이되고 있으니 참 아이러니 한 일이다.

교수님의 포스팅 중
이러한 쇠비름이 축복의땅 원주시 지정면에는 지천이라, 동네주민 오모씨 집 잔디 마당은  쇠비름이 반이라 해도 과언이 아닐정도다. (오모씨는 농약이 싫어 제초제를 사용하지 않다보니 쇠비름이 창궐 중이라 전했다) 

그럼 새롭게 각광받고 있는 쇠비름에 대해서 간단히 알아보도록 하자.

쇠비름의 한방 명
마치현. 마현, 마치초(馬齒草), 산현 등

약리부위
잎과 줄기

사용법
여름과 가을에 채취 살짝 데친 후 잘게썰어 햇볕에 말리거나, 생으로도 쓴다.

주요 성분
잎과 줄기에 도파민(Dopamin)과 노라드레나린(Noradrenarin)이 존재

약효
해열, 이뇨, 소종, 산혈(散血) 등에 좋다. 소변이 잘 나오지 않는 증세, 임질, 요도염, 각기, 유종, 대하증, 임파선염, 종기, 마른버짐, 벌레에 물린 상처 등에 사용하면 효능이 좋다.

용법
잘말린 쇠비름을 1회에 3~6g씩 200cc의 물로 가볍게 달여 복용하거나 생즙으로 마신다. 종기, 마른버짐, 벌레 물린 상처에는 생풀을 짓찧어서 붙이거나 말린 것을 빻아 기름에 개어서 바른다.

채취 전
쇠비름은 위와 같이 사용할 수도 있지만 설탕과 쇠비름을 1:1로해서 액기스를 담궈먹기도 한다.
다행히 큰 문제가 될 수 있는 부작용은 없고, 단지 소음인인경우는 과다복용시 소화에 영향을 줄 수는 있다고 한다.
쇠비름의 또 다른 민간요법 중 하나는 바로 아토피나 피부질환에 좋다는 것이다.

쇠비름을 다린물
쇠비름을 넣고 삶게되면 위와 같이 불투명한 노란 물이 되는데 이물에 발을 약 30분 가량 담궈놓으면 된다.
이렇게 발을 담그고 난 후 발을 가볍게 깨끗한 물로 행궈주면 되는데, 무슨 로션바른 것 처럼 맨질맨질하면서도 촉촉한 것이 꼭 마사지를 듬뿍 받은 발 같다.

사용 후 1주일
필자 역시 오른쪽 발에 습진으로 추정되는 증상이 생겨 약 1주일간 테스트를 진행해봤다. 
그런데 실제 1주일 사용해본 결과는 놀라웠다. 늘 발에 있던 붉은기가 거의 사라졌으며, 가려움이 덜했다.


채취 및 건조 중인 원주시 지정면 쇠비름
원주시 지정농협 쇠비름과에서는 과학이 발전함에 따라 쇠비름의 효능이 더욱 많이 개발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쇠비름은 재배가 쉽기때문에, 원주시 농업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취재 : 풍류일보 소농민 기자

취재후기 : 필자의 발은 이후 피부과 방문 후 무좀으로 밝혀졌으며, 처방 연고 1주일 만에 완벽하게 회복되었습니다. 역시 의학은 사랑입니다.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