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벨이 이비가짬뽕인 게시물 표시

완전히 새로운 맛 원주 이비가 짬뽕집을 가다

이미지
날씨도 을씨년하고 입 맛이 좋지 않을땐 짬뽕 만한 것이 없지요. 와이프와 드라이브겸 해서 "이비가짬뽕"을 찾습니다. 와이프와 다녀본 전국 수 많은 짬뽕집은 헤아릴 수 없을정도 입니다. 원주에서도 유명하다 싶은 곳은 다 다녀온 듯 합니다.

좋은 첫 인상 화장실과 주차장
치악산을 바라보며 원주 혁신도시 옆을 스쳐지나 간판이 보입니다. 진입은 불편 하지만 넓은 주차장과 짬뽕집 외에도 여러곳의 음식점이 모여있습니다. 일단 주차스트레스가 없어 좋았습니다. 탁트인 분위기도 그렇구요. 이비가 짬뽕은 입구에 테라스와 화장실이 있습니다. 화장실은 깨끗하고 관리가 잘되어 있습니다.



깔끔하지만 정말 큰 홀?
깨끗하게 정돈된 테이블과 오픈된 깔끔한 주방이 눈에 들어옵니다. 홀의 크기가 매우 큰 데 별도의 룸은 없습니다. 이 큰 홀에 손님이 다 차는 것인지 일단 크게 만든 것인지는 모르지만 일반 중식집과는 분위기가 많이 다릅니다.


메뉴는 짬뽕, 짜장, 탕수육 뿐~
제가 예상하고 방문한 중국집의 모습과는 많이 다릅니다. 메뉴판에 있는 메뉴도 크게 3종류 밖에 되지 않습니다. 오로지 짬뽕에 목숨을 건 구성입니다. 그렇다고 짬뽕이 여러종류는 아닙니다. 어차피 탕수육과 짬뽕만을 시켜먹는 부부인지라 큰 문제는 되지 않습니다.

이비가의 짬뽕과 탕수육의 맛은?
이 곳 짬뽕은 청양고추와 사골 육수를 기본으로 만듭니다. 메뉴별 만드는 방식과 알카리 물로 반죽한 면발의 설명 등, 음식에 대한 자부심이 가득한 문구들이 여기저기 가득합니다. 단무지는 확실히 일반 중국집에 비해 깔끔하게 느껴집니다. 맛도 조금 다릅니다. 백김치 역시 좋았습니다.

짬뽕은 조개가 주 재료인데요, 사골 국물 탓인지 국물이 걸쭉 합니다. 짬뽕보단 새로 개발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