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벨이 청주관광지인 게시물 표시

그냥 휴식, 평화로웠던 청주 연꽃 방죽 이야기

이미지
지난 2015년 7월 이야기 입니다. 출장 차 청주를 방문하게 됩니다. 업무를 마치고 복귀 하던 중에, 연꽃 방죽이라는 곳이 좋다고 해서 잠시 들러 봅니다.

처음 도착해서의 기분은 뭐랄까... "이게 뭐지?" 라는 기분입니다. 그냥 연꽃이 쫙 펼쳐진 작은 연못인데요, 주변 분위기는 그냥 공장에 일반 가정집에... 그냥 뭐... 암튼 그렇습니다.


연꽃 방죽
청주 연꽃 방죽은 시에서 4억을 들여 '연꽃방죽 명소화' 사업 일환으로 만들어진 곳입니다.
청주시 장암동에 위치해 있는데요, 2006년부터 만들어졌고, 청주시에서 가족 단위 시민들을 위해 조금더 보완 했다고 합니다. 그래서 주차장과 정자 및 화장실 그리고 사진 찍기에 좋은 시설들이 설치가 된 것 같습니다.





네비로 찾아가실때 연꽃방죽을 알리는 푯말이 잘보이지 않고 급커브 진입로이기때문에 잘 살피시고 들어가셔야 합니다. (빨간원)

연꽃 방죽의 풍경
태풍이 지난 후라 바람도 시원하고 구름도 너무나 멋있었습니다. 편의점 등 편의 시설도 없고 주변 풍경은 아쉽지만 (하우스/공장) 포토존과 연못 중심에 있는 정자는 포카리스웨트 광고에 나올 법했습니다. 연꽃이 활짝 필 무렵에 왔다면 정말 더 아름답지 않았을까하는 아쉬움이 남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