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벨이 청하 원주시인 게시물 표시

원주시 볼빨간 사춘기, 임창정 등 유명 아티스트 방문 이어져

이미지
축복의 땅 지정면이 속해 있는 약속의 땅 원주에 유명 아티스트 방문이 이어지고 있어 화제다.
가수로 원주를 방문한 임창정은 5월 11일 원주 문화 중심 1번지 따뚜 야외 공연장에서 콘서트를 열었다. 따뚜 야외 공연장은 4200석의 대형 공연장으로서 4개의 연습실과 야외 공연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링크)

가수 임창정씨는 이번 공연을 성공리에 마친듯 훈훈한 SNS 후기들이 이어지고 있어, 다음 공연도 임창정씨 환갑 전에 이뤄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가 되고 있다.

한 편 원주시 소재 대학에서 열린 축제에 필자 원탑 볼빨간 사춘기와 장남 추천 청하가 공연을 진행 했다. 볼빨간 사춘기는 이번 원주시 공연에 만족을 표하며, 자연과 도시가 하나가 된 땅 원주의 자연 풍광에 흠뻑 빠져든 모습이었다고 한다.

떠올라 있는 스타 청하 역시 바쁜 일정 속에서도 원주시민과 하나된 모습으로 최선을 다한 것으로 보이는 네이버 TV 영상이 떠돌고 있어 필자가 열심히 시청하고 있다.

약속의 땅 원주시는 지속적인 아티스트들의 방문으로 전국 귀농 귀촌인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다만 이런 공연 소식은 원주 시민에게 왜 빠르게 전달이 안되는 것인가? 하는 아쉬움이 일부 원주시민 필자 마음에 가득했다고 한다.

글 / 사진 : 소속사 홈페이지 및 풍류 주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