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벨이 DarkFlash DLE21RGB MESH 리뷰인 게시물 표시

즐거운 손 맛! DarkFlash DLE21RGB MESH 케이스 리뷰

이미지
다크플래쉬 케이스를 처음 접하고 난 뒤 소감이라면, "이거 뭐지" 였다. 사실 케이스의 퀄리티와 조립편의성은 가격과 비례하기 때문이다. 20년 넘게 PC 하드웨어와 살아온 필자에게 다크플래쉬 케이스는, GMC? 2000년 초반 방음 케이스 이후 신선한 충격이었다.

실제로 다크플래쉬 케이스를 접하기 전, 손님이 들고온 PC 견적서 중 다크플래쉬 케이스 대신 타사의 케이스를 추천할만큼 가격에 비례한 케이스 퀄리티는 경험적 선이 있었다. 하지만 지금은 원주 게이머들의 성지 G카페 PC 케이스에도 다수 사용 중이며, 견적시 우선적으로 고려하는 제품이기도 하다. 
이번 리뷰에 사용된 DLE21RGB 매쉬 케이스는 전면이 매쉬(바람이 통하는 망사 구조)로 된 PC 케이스이다. 먼저 다크플래쉬는 동일한 구조에 전면 디자인만 다르게 제품을 구분해서 판매를 하고 있는 제품군들이 있다.

위 사진과 같이 동일한 구조와 사이즈에 전면 디자인 (철/플라스틱/매쉬)만 다른 형태로 판매를 하는 제품들이다. 케이스를 선택할때 디자인에 크게 민감하지 않다면, "매쉬 > 철 = 플라스틱" 로 추천을 하고 싶다. 물론 가격에서 차이가 있지만, PC케이스의 가장 중요한 환기성을 생각한다면 리오넬 매쉬는 1순위다.

금 번 다크플래쉬 DLE21RGB MESH 케이스가 등장한 이유는, 고객의 요청으로 조립되어 사용되던 시스템을 케이스 및 쿨링 그리고 오버클럭 맛보기 수준에 최적화 될 수 있도록 변경하는 것이었다. 또한 매우 소음에 예민한 고객이었기에 이 또한 고려해야 했다.

1차 케이스 갈이를 선택한 이유는 기존 케이스와 메인보드가 너무 타이트하기도 했고, 전면 사운드 단자는 고장난 상태였다. 그리고 충분한 통기성을 제공하기에는 구조적으로 매력적이지 않았다. TiP!고장난 전면 사운드 단자는 PC 케이스 회사에 요청하면 구입 혹은 무상 제공 받을 수 있다!
파워서플라이 그리고 시소닉 하이브리드 기존 고객이 사용 중이던 PC 파워는 충분히 훌륭한 제품이긴 했으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