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벨이 UHD방송인 게시물 표시

UHD TV 구매 지난 2년을 말하다!

이미지
2017년 5월 31일 새벽 5시를 기점으로 지상파 방송 3사(KBS, MBC, SBS)는 수도권에서 지상파 초고화질, UHD 본방송을 시작했습니다.

필자는 UHD 방송에 대비해 2년 전 부터 UHD TV를 구매해 사용 중입니다. 가격이 비싸기는 했으나 판매점에서 강력히 권하기도 했고, 샘플로 띄워진 영상들이 너무도 훌륭했기 때문입니다만, 덤으로 제시된 청소기에 흔들린 점은 은폐된 사실입니다.

그러나 방송을 통한 UHD시청은 전무한 수준 입니다. 사실은 UHD 방송을 제대로 지원?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지상파는 2017년 전체 방송의 5%를 UHD로 제작된 콘텐츠를 편성해야 합니다. 그러나 기존 HD방송을 보정한 리마스터(UHD처럼 해상도를 늘린 영상) 영상을 포함하는 것을 인정하면서, 실제 UHD 참 맛을 지상파를 통해 보긴 어렵습니다.

UHD를 느끼기 위해선 유투브 혹은 넷플릭스와 같은 콘텐츠 제작사 서비스를 통하거나, PC를 연결해 4K 해상도 게임 혹은 4K 카메라(갤럭시S9지원) 로 직접 촬영한 영상을 활용하는 것이 현실 적입니다.
어쨌든 UHD TV 구입 지난 2년... 아직 제대로된 UHD 영상을, 우연히 보고 싶은 시간에, 스스로 구하지 않고 마주한 적이 없습니다. 
UHD를 영상으로 보관하기도 애매한 점이 있습니다. 영상들의 사이즈가 매우 크기때문에 매체(하드디스크 등) 유지 비용이 큽니다.

UHD TV 장점
1. 진짜 UHD영상은 확실히 훌륭하다.
2. 뭔가 좋은거 같지고 있는 것 같은 생각은 든다.
3. TV와 핸드폰 혹은 PC를 연결하는 법을 배웠다.
4. 아직도 UHD방송에 대한 큰 기대감이 남아있다.
5. 어둠으로부터 구한 UHD 영상은 심장을 울리게 한다.

UHD TV 단점
1. 영상을 구하던지, 하는 시간을 대기타던지, 직접 만들어야 한다.
2. 영상만든다면 하드디스크를 끝도 없이 구매해야 한다. 
3. IPTV는 전용 셋탑이 별도로 있고 가격도 더 비싸다 (제공 콘텐츠도 업스케일이거나 별로 없다)
4. 아직도 할부는 끝나지 않았다.
5. 혹시라도 애기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