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벨이 EBS인 게시물 표시

40대가 알아야할 펭하! 펭수 신드롬 그리고 과제

이미지
"펭하!"를 외치는 펭수 신드롬이 거세다. 먼저 펭수에 대해 간략히 알아보자. 펭수는 교육방송 EBS 프로그램 "자이언트 펭TV"에 출연 중인 캐릭터 펭귄이다. 뽀로로의 인기가 예전 같지 않은 상황에서, 새롭게 선보인 "유아캐릭터?"이다. 
그런데!!!
화제가 되는 이유는 어린이보다 성인들이 더 크게 반응을 하고 있기 때문이다. 어린이 혹은 유아를 위해 만든 캐릭터에 성인들이 반응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착한PC 연구소의 "호크아이" 프로그램을 통해 "자이언트 펭TV" 유튜브 댓글을 분석해 봤다.
1. 강한 자기 중심적 사고관 "펭성"(펭귄/펭수 인성)  2. 특유의 말투와 행동 3. 20대 취준생을 반영한 듯한 펭수 라이프 4. 적극적인 소셜 활용
위와 같은 4가지(싸가지 아님) 이유가 펭수 열풍의 원인으로 분석됐다. 사실 이 글을 쓰고 있는 본인도, 얼마 전까지 펭수 열풍에 대해 관심이 없었다. 그래봐야 유아캐릭터일 것이라는 고정관념때문이다.
펭수라는 캐릭터는 기존 유아 캐릭터의 생성 과정과는 완전히 다른 느낌이다. 특정 캐릭터를 기획하고 만든 것이 아니라, 펭수 역을 하고 있는 인형 탈 속 연기자의 "애드립"이 펭수라는 캐릭터에 큰 영향을 준 것으로 보였다. 물론 기본 베이스는 있었을 것이다.
앞서 펭수가 현 시대 20대 상황을 반영한듯이라 소개한 이유는 자기소개서에 보면 잘 나타나 있다. 스타를 꿈꾸는 삶을 살고, 펭귄 무리에서 버림받은 특이(외모)한 아이였고, 아직 "EBS 연습생 신분"으로 취준생 20대/30대의 사회적 신분까지 반영하고 있기 때문이다.
과연 펭수가 유아 혹은 어린이들을 위해 만든 캐릭터일까? 하는 생각은 펭수를 보면 볼 수록 강하게 든다. 다양한 직업적 체험부터 과감한 언행까지 펭수는 유아적 캐릭터와는 거리가 멀다.    
펭수의 인기가 높아지면서, 해외 시장 컨텐츠로 키우려는 적극적인 작업이 시작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