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크플래쉬 케이스는 풍류일보를 통해서 많이 다뤄왔다. 풍류일보와 같은 사무실을 사용 중인 착한PC연구소가 출고하는 PC의 다수가 다크플래쉬 케이스를 사용하기 때문이기도하다.


간지 블레이드X(엑스) 출현!(이하 블레이드엑스)

기존 다크플래쉬 케이스들의 가격포지션은 10만원대 이하였으나, 드디어 몸 값좀 되는 간지템 블레이드엑스가 출시됐다. 첫 인상은 화려한 RGB가 사방에 둘러져있고, 강철스러운 바디만으로도 굉장한 몸 값을 자랑할 것으로 보였다. 

가로 1600 듀오백 책상 + 800 X 400 블레이드엑스 설치 책상


PC장인도 쉽지 않았던 블레이드엑스

이미 다XX 고객 게시판에는 이 제품의 원할한 수급을 성토하는 댓 글들이 많은만큼, 이들을 위한 조립 가이드를 만들기로 해봤다. 그래서 지난 20년 착한PC만을 연구해온 착한PC연구소 풍류소장에게 블레이드엑스 조립을 의뢰해보기로 했다. 


블레이드엑스 조립 순서(필독)

사실 리뷰용 제품을 지원받은지라 제품의 포장 상태가 실제 판매 제품과 같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전체가 분리된 제품이라는 가정하에 블레이드엑스는 조립순서를 지키는 것이 필수다. 

첫 번째는 반드시 하단 파워를 조립하는 판과 엑스 가이드를 먼저 조립해야한다. 


두 번째는 파워를 설치해야한다. 


세번째는 상판에 메인보드를 조립 후에 상판과 엑스가이드를 조립해준다. 



상판과 엑스가이드 나사못 조립 방향은 하단사진과 같이 아래에서 위로 체결해준다. 반대로하면 조립이 안된다. 



네번째는 아마 가장 많은 혼동이 있는 부분인데, 손잡이쪽 나사못 체결 방향이다. 블레이드엑스 손잡이를 안쪽으로하던 위쪽으로하던지간에 나사못은 아래에서 위로 조립해주면 간단히 해결된다. 


사진과 같이 아래에서 위로 조여주면 끝난다. 일부로 메뉴얼을 보지 않고 첫 조립을 시도했던 풍류소장 역시 이부분에서 가장 오랜 시간을 소요했다. 메뉴얼 역시 다소 이해가 어렵게 설명이 되어 있다. 


핵심은 케이블 배선 정리

위와같이 조립을 완료한 후에 상판과 하판을 연결하는 과정 역시 쉽지 않지만, 중요한 점은 메인보드와 파워서플라이에서 나오는 배선, 그리고 각종 RGB 배선등의 배열을 미리 해놓지 않는다면 다시 뜯어야한다. 미리 하판쪽 케이블을 상판으로 빼놓을 각도를 잡아놔야한다. 


상판과 하판 조립 전에 이미 케이블을 위로 빼놓은 것이 보인다. 참고로 사진 상 PCI 슬롯 가이드는 뒤집에서 조립한 상태라, 추후 방향을 뒤집어 다시 조립했다. 


RGB 및 전원 케이블 역시 미리 상판 구멍등을 통해 하단으로 빼고 연결한 모습이다. 


이번 블레이드엑스 조립은 조립전문가라할지라도 메뉴얼 숙지가 되어있지않다면, 또한 풍류일보가 작성한 가이드를 보지 않는다면 조립이 정말 쉽지 않다는 것을 알수가 있었다. 하지만 조립후 완성된 블레이드엑스는 그만한 만족감을 제공해준다. 



기타 조립 참고 사항 정리

블레이드엑스는 굉장히 큰 케이스다. 가로 1000mm 깊이 650mm인 책상에 올린 샷을 보면, 25인치 모니터를 둘 위치가 애매할만큼 큰 사이즈다. 이엠텍 3080이 귀여워보일만큼 넉넉한 공간을 자랑하는만큼 매우크다. 


세로로 세울수 있는 케이스긴하나, 마찬가지로 공간 여유가 거의 없다. 세로로 세운다해도 무게 및 균형감이 좋아 안정성에 전혀 문제가 없다. 


리뷰용 샘플 제품을 받은 탓에 여기 저기 스크레치가 있기는 하지만 제품 도색 및 강판 등 모든 부분에서 가격다운 품질을 보여준다.  


화려한 RGB가 장착되어있다. 개인적 취향이라면 뭔가 좀 더 크리스탈같은 느낌이었음 좋겠다.


조립 전 가장 궁금했던 블레이드 엑스 리셋과 전원버튼이다. 별도 설명이 어디에도 없기때문에 이글을 통해 남긴다. 양쪽 버튼 가운데로 파워와 하드디스크 로딩 LED가 들어온다. 


다크플래쉬 3열 수냉쿨러 darkFlash Twister DX-360 ARGB를 장착했는데, 케이블의 길이 조립 포지션 모두 잘맞아떨어졌다. 꼭 다크플래쉬 수냉쿨러가 아니라도 장착하는데는 문제가 없을 구조다. 다만 공랭쿨러를 사용한다면 이쪽이 조금은 허전할 수 있기에 120미리 팬이라도 장착하는 것을 권장한다. 



오픈케이스인 DarkFlash Blade엑스 특성상 이제품은 발열 등은 걱정하지 않아도된다. 다만 액체에 취약한 구조인만큼 본체가 되도록 입과 손보다는 조금 높은 곳에 설치하는 것을 권장한다. 



글/사진 : 풍류소장